지예은 "피오가 좋다" 발언에 강훈 "원래 나였잖아요"…핑크빛 '런닝맨'

SBS 런닝맨
SBS 런닝맨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런닝맨' 강훈과 지예은의 러브라인이 이어진다.

7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는 강훈과 드라마에서 연인을 연기한 남지현이 출연한다.

앞서 지예은이 강훈에게 "좋아하는 건 아니고 호감"이라고 밝히며 핑크빛 러브라인을 형성, 밀당을 이어나갔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게스트 남지현과 피오가 출격했고 과거 드라마 '작은 아씨들'에서 연인으로 호흡을 맞췄던 남지현과 강훈의 특별한 인연이 공개됐다. 이에 멤버들은 "예은이보다 지현이랑 더 잘 어울린다", "강훈이랑 지현이 턱이 닮았다"라며 하관 운명설을 제기해 새로운 러브라인의 탄생을 알렸다.

이에 지예은은 질투에 가득 차 "저도 피오님이 더 좋다!"라며 폭탄발언을 날렸고, 강훈은 "원래 나였잖아요!"라며 발끈해 새로운 사각 관계가 형성됐다. 한편, 피오 또한 자신과 천생연분인 사람이 있다며 뜻밖의 고백을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강훈의 옆자리를 둔 지예은과 남지현의 신경전은 계속됐는데 물에서 깃발을 쟁취해야 하는 미션에서 두 사람 모두 파트너로 강훈을 지목하며 환상의 케미를 예고했다. 짧지만 강한 남지현과 길지만 약한 지예은 두 두 두 사람은 신체적으로 차이를 보이며 시선을 끌었는데 파트너 강훈과 함께 우세한 기록을 세우게 될 자는 누가 될지 궁금증을 모은다.

7일 저녁 6시 15분 방송.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