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유세윤 입술 고른 아내에 분노…"제주 부부 동반 여행 갔을때냐"

채널S '니돈내산 독박투어2' 6일 방송

채널S
채널S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니돈내산 독박투어2' 장동민이 유세윤과 환장의 상황극을 펼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채널S '니돈내산 독박투어2' 26회에서는 '독박즈'가 인도네시아 발리로 열다섯 번째 여행을 떠나,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띠르따 엠풀 사원'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독박즈'는 발리의 대표적인 힐링 도시인 우붓 내에 위치한 '띠르따 엠풀 사원'에 입성한다. 유세윤은 "이곳은 관광객과 현지인 모두에게 신성한 장소로 통한다"며 "이 사원의 성수로 씻으면 건강해진다는 전설이 있다"고 설명한다. 이에 '독박즈'는 그간 쌓아온 '독'을 씻자며 경건한 마음을 드러내고, 현지 전통의상인 '싸롱'을 두른 뒤 사원 입장료 및 교통비 내기 독박 게임에 돌입한다.

그 가운데 김준호는 사원 분위기가 엄숙하자 "조용한 게임을 하자"며 '와이프 게임'을 제안한다. 이에 김대희는 돌연 장동민을 쳐다보며 "괜찮겠어?"라고 말해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든다. 또한 당황한 장동민은 "괜찮다"고 싸웠던 아내와 풀었다고 고백하고, 유세윤 역시 "동민이 형 부부와 제주도 동반 여행을 갔는데, 우리 부부가 형수님 기분을 풀어주려고 정말 열심히 노력했다"고 설명한다. 그러자 김준호는 "촬영 전에는 아내와 싸우지 말라, '와이프 게임' 하기 불편하니까"라고 당부해 현장을 초토한다.

아찔한 폭로전 속, 이들은 아내에게 자신들의 입술 사진을 찍어 보낸 뒤 '이중 당신과 뽀뽀한 입술은?'이라고 묻는 퀴즈 대결을 펼친다. 이후 이들이 신중하게 다섯 개의 입술 사진을 묶어 보낸 뒤 아내의 회신을 기다린 가운데, 장동민은 갑자기 벌떡 일어서더니 "우리 와이프가 유세윤 입술을 골랐다"며 분노한다. 급기야 그는 "야, 이 XX야! 제주도 부부 동반 여행 갔을 때야?"라며 유세윤의 멱살을 잡고, 다른 멤버들도 "왜 그랬어?"라고 대환장 상황극에 가세해 웃음을 안긴다.

'니돈내산 독박투어2'는 이날 오후 8시 20분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