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형 "아파트도 김지혜 명의…내 이름으로 된 것 없어"

채널A '탐정들의 영업비밀' 17일 방송

채널A
채널A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탐정들의 영업비밀' 박준형이 아내 김지혜에 대한 '무한 애정'을 과시해 MC들의 아우성을 끌어낸다.

17일 방송되는 채널A '탐정들의 영업비밀'에는 모든 걸 갈아버리는 개그맨에서 '살림의 끝판왕'으로 돌아온 개그맨 박준형이 '사건수첩' 코너에 출격한다.

녹화 당시 박준형은 "코인 사기 에피소드를 손에 땀을 쥐고 봤다"며 '탐정들의 영업비밀' 시청 소감을 밝혔다. 이에 데프콘은 "혹시 코인 하셨냐"고 물었으나, 박준형은 "안타깝지만, 저는 제 이름으로 된 게 뭐(?)가 없다"며 "아파트도 아내 김지혜 씨 명의"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에 데프콘은 "압도적으로 김지혜 씨가 수입이 많냐"고 다시 독한 질문을 건넸고, 박준형은 "압도적이라고 봐야 한다"며 "저희 집은 수입 비율이 10대 0"이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탐정들의 실화를 재구성한 '사건 수첩'에서는 결혼 정보 회사를 통해 만난 부부 중 남편이 "3년 전에 개명했다"는 아내의 정체를 의심하는 사연을 다뤘다.

데프콘이 "실제로 혼전 조사가 많냐"고 묻자, '갈매기 탐정단'의 이상민 대장은 "초혼인 경우에는 혼전 조사가 적은데, 재혼인 경우는 많다"며 "누굴 만나는지, 출퇴근은 하는지"라고 대답했다.

이어 데프콘은 "만약 김지혜 씨가 결혼 전에 조사를 했다면 어떨 것 같냐"며 박준형을 향해 질문을 던졌고, 이에 박준형은 "사실 김지혜 씨는 그 당시에 그럴 수가 없었다"며 "절 너무 좋아했기 때문에"라고 '무한 자신감'을 드러내 아우성을 샀다.

또한 박준형은 "한 번은 김지혜 씨한테 헤어지자고 했는데, 직업상 계속 같은 공간에 있을 수밖에 없었다"며 "그다음 날 풀 메이크업에 서클렌즈, 미니스커트까지 입더라"며 박준형의 마음을 잡기 위해 '불꽃 섹시미'를 선보인 김지혜의 사랑을 과시했다.

한편 '탐정들의 영업비밀'은 이날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