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틴 스릴러 '3인칭 복수'11월 공개… 신예은·로몬 주인공

왼쪽 상단부터 배우 신예은, 로몬, 서지훈, 정수빈, 이수민, 채상우 / 디즈니+ 3인칭 복수 제공
왼쪽 상단부터 배우 신예은, 로몬, 서지훈, 정수빈, 이수민, 채상우 / 디즈니+ 3인칭 복수 제공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하이틴 복수극 '3인칭 복수'가 공개된다 .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플러스)는 7일 새 오리지널 시리즈 '3인칭 복수'(극본 이희명/연출 김유진)에 배우 신예은, 로몬, 서지훈, 채상우, 이수민, 정수빈이 출연한다고 밝혔다.

'3인칭 복수'는 쌍둥이 오빠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찾아 나선 찬미와 불공평한 세상에 맞서 복수 대행을 시작한 수헌이 인생을 뒤흔든 충격적인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고자극 하이틴 복수 스릴러이다.

먼저 2018년 웹드라마 '에이틴'으로 데뷔해 1020 세대의 워너비로 등극하며,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어서와', '경우의 수', '유미의 세포들 시즌2' 등 다양한 작품에서 종횡무진 활약을 이어가고 있는 신예은이 옥찬미 역을 맡아 극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신예은이 연기할 옥찬미는 고교 사격선수 출신으로 쌍둥이 오빠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쫓는 캐릭터로 그간 보여준 적 없던 강렬하고 다채로운 감정 스펙트럼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금 우리 학교는'을 통해 전 세계가 주목하는 대형 신인의 탄생을 알린 로몬은 학교에서 소외된 이들의 복수를 대행하는 소년 지수헌 역을 맡았다.

'시그널'로 데뷔해 '어서와', '그놈이 그놈이다'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주연으로 활약한 서지훈이 잃어버린 기억 속, 사건의 흔적을 쫒는 석재범 역을 맡았고 '뿌리깊은 나무', '장옥정, 사랑에 살다', '돈꽃' 등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자랑하는 채상우는 완벽해 보이지만 속을 알 수 없는 기오성 역을 맡아 극의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또 '내안의 그놈', '서울괴담', '펌킨타임' 등에서 인상적인 연기로 눈도장을 찍은 이수민은 들키고 싶지 않은 비밀을 간직한 소녀 국지현 역을, '너와 나의 경찰수업', '소년심판' 등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정수빈은 수헌에게 복수 대행을 제안하는 소녀 태소연 역을 각각 맡아 기대를 더한다.

'3인칭 복수'는 학교라는 일상적 공간을 배경으로 쌍둥이 오빠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추적하는 과정에서 오는 미스터리함과 긴장감은 물론 '복수 대행'이라는 파격적인 소재까지 더해지며 하이틴 장르의 새로운 지평을 열 예정이다.

또한 매 회가 거듭될수록 반전을 거듭하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탄탄한 연기력과 신선한 매력을 지닌 신예 배우들의 독보적 열연까지 더해지며 벌써부터 2022년 하반기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다.

오는 11월 공개.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