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무소속 허언욱, 국힘 김상욱에 "울산 남구갑 보수 후보 단일화하자"

김상욱 후보 측 "현실성 떨어져…허 후보 국힘 복귀해 승리 도와야"

(울산=뉴스1) 조민주 기자 | 2024-04-02 15:56 송고
무소속 허언욱 울산 남구갑 후보가 2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울산시의회 제공)
무소속 허언욱 울산 남구갑 후보가 2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울산시의회 제공)

국민의힘 공천에 반발해 탈당해 무소속 출마에 나선 허언욱 울산 남구갑 후보가 국민의힘 김상욱 후보에게 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허 후보는 2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위기에 빠진 남구갑 보수의 확실한 승리를 위해 국민의힘 김상욱 후보에게 보수단일화를 제안한다"고 밝혔다.

그는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의 정도를 벗어난 경선회피 공천, 내려꽂기 공천으로 보수텃밭 남구갑의 보수는 분열됐다"며 "설상가상으로 공천을 받은 김상욱 후보의 자질논란이 격화하면서 선거 여론은 악화됐고 보수 지지율은 뒷걸음질 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총선 시계가 엄중하게 돌아감에 따라 대한민국과 울산의 미래를 걱정하는 많은 시민과 지지자들께서 잘잘못의 책임규명 보다는 우선 보수 승리의 중요성을 역설하고 있고, 제 자신도 그 필요성을 절감함에 따라 단일화를 정식 제안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단일화 방법은 보수후보 양자토론 후 여론조사를 포함한 가능한 모든 방법을 논의할 수 있다"며 "시간이 촉박함을 고려해 김상욱 후보의 조속한 결정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 후보 측은 "보수 후보는 단일화돼야 한다"면서도 "허 후보가 제안한 방안은 현실성이 떨어진다"고 말했다. 이어 "허 후보가 보수 승리의 중요성에 공감한다면 국민의힘으로 복귀해 김 후보의 승리를 도와야 한다"고 덧붙였다.


minjuma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