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안문숙, "털 있는 남자 좋아한다던데" 백승일 매력 어필에 함박웃음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29일 방송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2-11-29 20:49 송고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캡처

백승일이 안문숙을 만나 매력을 어필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시즌3'에서는 박원숙, 혜은이, 안소영, 안문숙이 포항 시장을 찾았다.

이들은 가는 곳마다 환영 인사를 받았다. 이 가운데 혜은이는 "시장 왔으니까 우리를 안내해 줄 사람이 필요하지 않냐"라더니 "털털한 남자가 기다리고 있다"라고 알려 궁금증을 유발했다. 
 
안문숙이 가장 기대하는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털은 내가 디지털도 좋아해, 털털한 남자 어디 있냐, 빨리 만나러 가자"라면서 너스레도 떨었다. 

혜은이가 언급한 포항 시장 가이드는 천하장사 출신 트로트 가수 백승일이었다. 백승일은 등장하자마자 "오늘 누님들 오신다 해서 준비 다 해놨다. 먹거리, 볼거리, 남자들까지 제가 다 소개시켜 드리겠다"라고 농을 던졌다. 

안문숙은 "일단 1차는 합격"이라며 흡족해 했다. 그러자 백승일은 안문숙을 향해 "누님이 털 있는 남자 좋아한다고 하지 않았냐, 아직 안 변했죠?"라고 물었다. 이어 "제가 털이 좀 많다"라더니 가슴 털을 공개해 웃음을 샀다.

이를 본 안문숙은 "털이라면 디지털도 좋아하니까, 일단 통과~"라고 다시 한번 너스레를 떨었다. 


l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