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회일반

"아사다 마오, 서울서 사망…눈물 터진 김연아" 유튜브 가짜뉴스에 발칵

(서울=뉴스1) 소봄이 기자 | 2022-07-18 08:32 송고 | 2022-07-18 11:28 최종수정
아사다 마오. © AFP=뉴스1 © News1

휴일인 17일 한 유튜브 채널이 '일본 전 피겨 국가대표 아사다 마오 사망' 가짜뉴스를 제작, 유통시켜 공분을 사고 있다.

이날 해당 유튜브 채널에는 '[속보] 서울 강남 아파트에서 발견된 아사다 마오. 눈물 터진 김연아 선수, 결국… 서울대 병원 응급실'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2분45초 분량의 이 영상에는 '아사다 마오가 서울 강남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해 서울대 병원 응급실로 실려갔으나 결국 사망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그러나 이 영상은 곳곳에 사실과 다른 이미지를 차용해 조금만 세심히 보면 가짜뉴스임을 알 수 있다. 채널 운영자는 서울대병원이라면서 해외 병원 이미지를 가져다 썼고, 영상 속 외국인 환자를 아사다 마오라고 했다. 또 서울대 병원 앞에 수천 명의 아사다 마오 팬들이 몰려들었다며 명동 거리 사진을 사용했다.

이후 이 채널에는 '아사다 마오 빈소에 유재석, 임영웅, 안도 미키 결국…눈물!', '서울대 병원에 나타난 일본 기시다 총리! 눈물 터뜨린 한국인 친아버지' 등의 제목의 영상이 연이어 올라왔다.

그러자 이날 오후 구글 인기 급상승 검색어와 실시간 검색어를 확인할 수 있는 '시그널'에서 아사다 마오의 이름이 올라오기 시작했다.

(유튜브 갈무리) © 뉴스1
누리꾼들은 허술하게 제작된 이 영상을 믿지 않으면서도 한편으로는 "아사다 마오 사망한 거 진짜야?"라며 의심했다. 동시에 영상을 확인하는 누리꾼들이 늘면서 조회수가 40만회 이상을 기록하기도 했다.

하지만 아사다 마오의 사망설은 명백한 '허위 사실'이다. 현재 아사다 마오는 일본에 있으며, 9월에 열릴 아이스쇼 'BEYOND' 준비에 한창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5일에는 관련 기자회견을 열었으며 12일에는 일본 매체와 인터뷰를 진행하기도 했다. 아울러 17일 오후, 18일 오전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스쇼 예고 영상을 올려 홍보했다.

한편 이 채널은 대한민국 관련 해외 반응 속보를 제일 빠르게 전달해준다고 소개하며 조회수를 얻고 있다. 18일 문제의 채널을 확인해보니 논란을 의식한 듯 이날 올린 아사다 마오 사망 관련 영상을 전부 삭제했다.

다만 아사다 마오가 일본 누리꾼들의 악성 댓글을 견디지 못해 경희대병원 응급실로 실려갔고, 상태가 좋지 않다는 내용의 영상은 여전히 남아 있었다.

누리꾼들은 "선은 좀 지켜야 하는 거 아니냐", "일본에 이 영상 퍼진다고 생각하니 부끄럽다", "정신 나간 채널", "유튜브에서 제재했으면 좋겠다", "저런 채널은 고소당해야 한다", "돈에 미쳤다" 등 크게 분노했다.


sby@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