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상우 "김소연과 결혼 후 천서진 표정 다 봤다…다 좋아"

'티키타카' 13일 방송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2021-06-14 00:04 송고
SBS '티키타카'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이상우가 김소연을 향한 무한한 애정을 표현했다.

13일 방송된 SBS '티키타카'에는 배우 이상우가 출연했다.

버스 안에 온통 김소연 얼굴이라 김소연이 오는 줄 알았다. 그렇지만 진짜 게스트는 바로 김소연의 남편 이상우였다. 두 사람은 드라마 '가화만사성'을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결혼에 골인했다. 결혼한 지는 5년째다.

이상우는 김소연과의 연애 초반에 대해 "시간이 좀 걸렸다. 술자리를 빌렸다. 정찬우, 위양호와 드라마 끝나고 술을 마시다가 김소연 얘기가 나와서 정찬우가 김소연한테 전화를 대신 해줬다"고 말했다.

MC들은 이상우에게 '펜트하우스' 천서진의 표정 중 실제로 본 게 있냐고 물었다. 이상우는 "다 봤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그런데 "다 좋다"며 "서로의 거울이 된다. 서로 좋은 점은 배우고, 나쁜 점은 피해가면서 점점 더 나은 사람이 되고 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