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중기ㆍ창업

제33회 중소기업 주간 개최…전국 中企·소상공인 판로 지원 행사 등 열려

협동조합 현안 토론회도 마련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2021-05-09 12:00 송고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 뉴스1
 
중소기업중앙회는 오는 10~14일 '제33회 중소기업 주간'을 맞아 전국 17개 시·도에서 중소기업·소상공인 판로 지원 등을 위한 행사들이 열린다고 9일 밝혔다.

올해 중소기업 주간은 33개 중소기업단체와 지원기관이 공동개최하고 26개 정부부처와 광역지자체가 후원한다.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힘! 중소기업'을 주제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판로 지원·활력 회복을 위한 행사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시급한 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정책토론회 등 필수적인 행사들만 진행된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대면행사를 대폭 축소하고 참여 인원을 최소화하는 대신 온라인 참여 행사를 확대했다.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은 "이번 중소기업 주간은 중소기업계의 중요 현안과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인의 의지를 담아 준비했다"며 "행사를 통해 우리 경제의 주역인 중소기업인들의 사기가 진작되고,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애로해소를 위한 다양한 정책 대안이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올해로 33회째를 맞는 중소기업 주간은 중소기업에 대한 국민적 인식을 제고하고 중소기업인의 자긍심을 고양하기 위해 중소기업기본법에서 지정하는 법정주간이다. 1989년부터 매년 5월 셋째주에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행사별 일정, 장소 등 세부사항은 중기중앙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mau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