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나경원 "짬짜면"하자…황교익 "양다리? 차라리 '난 단무지' 외쳐라"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2021-01-18 07:59 송고 | 2021-01-18 08:40 최종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