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N화보] '50세' 고현정, 여전히 '섹시+청순+매니시' 다되는 독보적 미모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0-10-30 09:13 송고 | 2020-10-30 09:41 최종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