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해외야구

텍사스 추신수, 1회 선두타자 초구 홈런 폭발…시즌 3호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2020-08-06 10:32 송고
텍사스 레인저스 외야수 추신수. © AFP=뉴스1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8)가 1회 선두타자로 나와 초구를 받아쳐 홈런을 터트렸다.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에 1번 좌익수로 선발 출전, 1회초 첫 타석부터 홈런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좌완 션 머나야의 초구 90마일(약 145㎞)짜리 직구를 받아쳐 그대로 왼쪽 펜스를 넘겼다.

추신수의 시즌 3호포.

지난 3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전에서 시즌 2호 홈런을 때려냈던 추신수는 2경기 만에 손맛을 봤다.


alexei@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