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회일반

대통령기록관, 국회기록보존소와 기록관리 업무협약

기록문화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2019-05-16 10:00 송고
© News1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 대통령기록관과 국회도서관 국회기록보존소는 16일 세종특별시 대통령기록관에서 업무협약을 맺었다.

업무협약은 양 기관 소장 기록의 공유, 대통령·국회 관련 기록의 수집·보존·활용을 위한 공동 노력, 인적·정보 자원 등의 교류 및 활용을 골자로 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통령기록관과 국회기록보존소는 기록 수집 및 보존, 활용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대통령기록관은 '대통령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역대 대통령의 재임 중 기록뿐만 아니라 대통령 개인기록물을 수집·관리하도록 되어 있다. 이번 국회기록보존소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관련 기록물을 수집·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최재희 대통령기록관장은 "국회의 소중한 기록을 공유하게 돼 뜻깊게 생각하며, 두 기관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 기록문화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우진 국회기록보존소장도 "대통령기록관과 전략적인 업무제휴를 통해 입법·행정 기록문화 발전에 큰 기대를 갖고 있다"고 했다.


alexei@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