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전주정원산업박람회 흥행몰이 성공…38만명 관람 ‘역대 최다’

전년 대비 2배 이상 증가…138개 정원산업체와 정원작가 대거 참여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2024-05-09 14:10 송고
제4회 전주정원산업박람회 행사장 모습.(전주시 제공)/뉴스1
제4회 전주정원산업박람회 행사장 모습.(전주시 제공)/뉴스1

최근 막을 내린 ‘제4회 전주정원산업박람회’가 역대 최다 관람객 수를 기록하는 등 흥행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북자치도 전주시는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전주월드컵광장에서 개최된 ‘제4회 전주정원산업박람회’에 38만 명의 관람객이 다녀갔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전년보다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이 같은 성과는 정원문화와 정원산업 트렌드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덕분이라는 분석이다.

실제 이번 박람회에는 전국의 정원 관련 138개 업체들이 참여해 다양한 정원 소재와 기술을 선보였다. 여기에 황지해 특별초청작가를 비롯해 박정아·조동범 초청작가의 작품들도 전시돼 관람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가족이 박람회장에서 만드는 가족정원 조성 △이동형 반려식물 클리닉 △우리 가족 화분 만들기 △정원식물 미니꽃다발 만들기 △전주국제영화제와 연계한 가든시네마 △꽃향수 만들기 △놀이정원사 등 다채로운 정원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 것도 흥행 성공에 큰 힘이 됐다.
흥행 뿐만 아니라 소비자 구매와 업체 간 거래도 활발히 이뤄지면서 비즈니스 측면에서도 큰 성공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게 △협업정원 조성 △정원산업인의밤 △정원컨퍼런스 등을 통해 업체 간 네트워킹과 협업의 장도 마련 대한민국 정원산업의 성장과 발전을 촉진시키는 좋은 기회가 됐다는 평가도 나오고 있다.

전주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가 정원산업에 대한 관심을 한층 더 끌어올리고, 정원문화가 일상 속에 자리잡을 수 있는 계기가 됐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정원을 통한 치유와 행복을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덕분에 큰 호응을 얻을 수 있었던 만큼, 앞으로도 흥행성공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94chung@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