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엠엑스티 바이오텍-CATUG,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서울=뉴스1) 장도민 기자 | 2024-01-19 14:52 송고
로고=㈜엠엑스티 바이오텍 제공

차세대 유전자 전달 플랫폼 개발 기업 엠엑스티 바이오텍은 글로벌 위탁연구개발생산기업(CRDMO) 'CATUG'와 손잡았다고 19일 밝혔다.
엠엑스티 바이오텍은 CATUG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엠엑스티 바이오텍이 보유한 '유체천공기'(Hydroporator) 플랫폼과 CATUG가 보유한 독자적인 핵산(DNA, mRNA) 및 LNP 제조·생산 기술을 결합한다.

이를 통해 양 사는 세포 공학 및 유전자 편집 분야에서의 혁신을 일으켜 유전자 및 세포 치료제 산업의 패러다임 전환에 중요한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CATUG의 공동 창립자 Lin Jin 최고기술이사(CTO)는 "엠엑스티 바이오텍이 보유한 비(非)바이러스 유전자 전달 기술은 유전자 편집 및 세포 공학 분야의 발전에 대한 당사의 비전과 일치하고, 당사가 생산하는 고순도 핵산 물질을 이용한다면 보다 효율적인 세포 공학의 발전을 이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엠엑스티 바이오텍과의 협업을 통한 시너지에 대한 기대감을 표명했다.

엠엑스티 바이오텍의 창립자 정아람 대표이사는 "이 협업을 통해 양사 간에 이로운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며 "CATUG만의 독자적인 고품질의 핵산 생산기술을 통해 당사의 유전자 전달 플랫폼의 우수성을 보다 명백히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본 협업의 가치와 비(非)바이러스 유전자 전달 기술의 혁신성을 강조했다.



jd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