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호반문화재단, 2023 H-EAA 선정작가전 개최

588명 작가 지원…총 상금 4800만원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 | 2023-10-05 08:59 송고
2023 H-EAA 선정작가전 포스터
2023 H-EAA 선정작가전 포스터

호반문화재단은 아트스페이스 호화에서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 '2023 H-EAA 선정작가전'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작가전은 이날부터 1개월간 진행된다.

'2023 H-EAA'에는 총 588명의 작가가 지원했다. 심사위원들은 포트폴리오 심사, 작품 실물 심사 등 엄정한 심사를 통해 10명의 작가를 최종 선정했다. 이번 '2023 H-EAA 선정작가전'에서는 김지원, 김현준, 문호, 박정근, 배주은, 성필하, 신제현, 오아, 이지웅, 하명은 등 총 10명 작가의 출품작과 대표작 40여 점을 선보인다.

H-EAA 관계자는 "꾸준한 노력과 실력으로 자신만의 작품 세계를 다져온 청년작가들이 빛을 발하며 성장하기를 기원한다"며 "호반문화재단은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국내 문화예술계가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호반문화재단은 지난 2017년부터 신진작가를 양성하고 국내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하고자 미술공모전인 H-EAA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지금까지 총 55명의 작가를 선정해 전시와 홍보, 전문가 매칭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이달말 진행될 시상식에서는 대상 3000만 원, 우수상 1000만 원 등 총 4800만 원 규모의 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다.


dyeop@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