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파라메타, 국내 최초 탄소 감축 크레딧 플랫폼사와 ST 구축 협력

파라메타, 그리너리와 탄소배출권 조각투자 플랫폼 만든다
파라메타는 STO 기술을 그리너리는 탄소중립 위한 솔루션 제공

(서울=뉴스1) 김지현 기자 | 2023-03-14 10:41 송고
파라메타가 그리너리와 탄소배출권 조각투자 플랫폼 구축을 위해 협력한다. (파라메타 자료 제공)
파라메타가 그리너리와 탄소배출권 조각투자 플랫폼 구축을 위해 협력한다. (파라메타 자료 제공)

국내 블록체인 기업 파라메타(구 아이콘루프)가 국내 최초의 자발적 탄소 감축 크레딧 거래 플랫폼 '팝플(POPLE)'을 운영하는 그리너리와 '탄소배출권 조각투자 플랫폼' 구축 및 자발적 탄소시장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고 14일 밝혔다.

파라메타와 그리너리는 '탄소배출권 조각투자 플랫폼' 구축을 위해 ST(토큰증권) 발행과 유통에 필요한 인프라 협력 및 기술 공동 연구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양사는 그동안 개인이 접근하기 어려웠던 탄소배출권 투자 분야에 STO를 적용한 해당 플랫폼을 통해, 보다 많은 주체가 탄소중립 시대를 앞당기는 데 기여할 수 있는 기회를 창출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본 플랫폼은 STO 전반의 기술을 API 기반으로 제공하는 파라메타의 '파라메타 S(Parameta S, STO as a Service)'와 그리너리의 탄소중립 분야 기술 및 노하우를 바탕으로 공동 개발될 계획이다.

파라메타와 협력하는 그리너리는 탄소중립을 위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국내 최초의 자발적 탄소 감축 크레딧 거래 플랫폼 '팝플'을 통해 기업과 개인의 탄소중립 활동을 지원하는 한편 탄소중립 신기술 투자 문화의 확산에도 앞장서고 있다.

양사는 향후 탄소배출권 사업 등 자발적 탄소시장 활성화를 위한 제반 사항에 있어서도 적극 협업할 방침이다.


mine124@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