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 장성 "러시아군, 스타링크 단말 수천 개 사용"

러 웹사이트, 스타링크 단말기 사용할 수 있다고 광고

키릴로 부다노우 우크라이나 국방부 군사정보국장이 11일(현지시간) 영상을 통해 반격 작전에 관한 언급을 자제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2023.0.6.11/뉴스1 ⓒ 로이터=뉴스1 ⓒ News1 김민수 기자
키릴로 부다노우 우크라이나 국방부 군사정보국장이 11일(현지시간) 영상을 통해 반격 작전에 관한 언급을 자제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2023.0.6.11/뉴스1 ⓒ 로이터=뉴스1 ⓒ News1 김민수 기자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러시아군이 스페이스X의 '스타링크' 위성 통신 시스템을 사용하고 있다는 주장이 우크라이나 군 장성에게서 나왔다.

키릴로 부다노우 우크라이나군 산하 정보총국(HUR) 국장은 15일(현지시간) 공개된 월스트리트저널(WSJ) 인터뷰에서 "우크라이나 영토에서 러시아군이 스타링크 단말기 수천 개를 쓰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스타링크 단말기는 일론 머스크가 운영하는 우주기업 스페이스X에서 생산되며, 미국 국방부는 지난해 스페이스X와 계약을 맺고 우크라이나에 스타링크 단말기를 지원한 바 있다.

스타링크는 저궤도 위성 기반이기 때문에 인터넷 연결이 원활하지 않은 오지나 기지국이 없는 지역에서도 작동하며, 선박이나 항공기에서도 자유롭게 쓸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우크라이나는 지난해 기준 군과 병원, 기업과 구호단체 등이 4만2000개의 스타링크 단말기를 쓰고 있다고 밝혔다.

부다노우 국장은 러시아가 민간 기업들을 통해 단말기를 사들여 동부 도네츠크 등지에서 스타링크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 검색엔진 얀덱스에서 '스타링크 단말기'를 검색하면 수많은 사업자들이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에 단말기를 설치할 수 있다고 광고하고 있다.

한 웹사이트는 크림반도와 도네츠크, 루한스크, 헤르손에서 월 100달러 요금제로 스타링크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면서 시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주장한다.

독일 가전업체의 이름을 사용하는 또다른 웹사이트는 스타링크 단말기를 약 30만루블(약 433만원)에 판매한다.

31일 (현지시간) 러시아 군과 대치하고 있는 우크라이나 미콜라이우 외곽에서 병사가 스타링크 위성 통신망을 설명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31일 (현지시간) 러시아 군과 대치하고 있는 우크라이나 미콜라이우 외곽에서 병사가 스타링크 위성 통신망을 설명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우크라이나 정보총국은 도네츠크 동쪽 지역에서 전투 중인 러시아 제83공중강습여단 등에서 아랍 국가를 통해 취득한 스타링크 서비스용 단말기가 사용되고 있다는 사실을 감청을 통해 확인했다고 밝혔다.

앞서 스페이스X는 러시아 측에 단말기를 판매한 적이 없다고 부인했다. 스페이스X의 최고경영자인 일론 머스크도 소셜미디어 엑스(X)에 "우리가 아는 한 러시아에 직·간접적으로 판매된 스타링크 단말기는 없다"고 일축했다.

드미트리 페스코프 러시아 크렘린궁 대변인 또한 스타링크가 러시아에 전달된 바 없으며 러시아에서 사용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하지만 머스크와 러시아는 이 단말기들이 다른 나라에서 구입돼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에서 사용되는지 여부는 언급하지 않았다.

러시아는 법적으로 자국 내 모든 외국 위성 사업자가 러시아 영토 내 여러 지상국 중 하나를 통하도록 강제한다. 스타링크가 이런 규정을 준수했는지는 불분명하지만 러시아 연방보안국(FSB)의 허가가 있을 경우 이 규정을 따르지 않아도 된다고 WSJ는 설명했다.

pasta@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