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축제도 통했다” 백종원 예산맥주페스티벌에 24만명 방문

완판 행진에 백종원 “농특산물 축제도 들썩들썩 할 수 있다”
내달 삼국축제·백종원 ‘예산글로벌챔피언십요리대회’ 열려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예산시장에서 개최된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에 방문객들이 맥주와 처음 선보인 바베큐 아사도를 맛보고 있다.(예산군 제공)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예산시장에서 개최된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에 방문객들이 맥주와 처음 선보인 바베큐 아사도를 맛보고 있다.(예산군 제공)

(예산=뉴스1) 이찬선 기자 = 충남 예산군과 백종원의 더본코리아가 협업으로 진행한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에 24만6000여명이 방문하는 등 성황을 이룬 것으로 기록됐다.

4일 예산군에 따르면 1~3일 예산시장에서 열린 ‘2023 예산 맥주 페스티벌’ 첫날 방문객수가 6만3000명을 기록한데 이어 2일 11만7000명, 마지막날인 3일 6만6000명 등 총 24만6000여명이 찾았다.

당초 예상했던 8만명을 3배 넘게 초과하면서 지역맥주와 통돼지바베큐를 테마로 한 지역축제의 성공 가능성을 확인했다.

예산맥주페스티벌은 국내 최초 지역맥주를 선보이며 완판을 이어갔다. 안주류로 선보인 통돼지바베큐(아사도)를 시식하려는 인파가 너무 많이 몰리면서 일부는 발길을 돌리기도 했다.

예산시장에서 개최된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에서 방문객들이 맥주와 바베큐(아사도)를 맛보기 위해 줄을 서 있다.(예산군 제공)/뉴스1
예산시장에서 개최된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에서 방문객들이 맥주와 바베큐(아사도)를 맛보기 위해 줄을 서 있다.(예산군 제공)/뉴스1

시장 주변 상인들도 ‘환영해유’ 캠페인을 통해 맥주와 커피 등 할인행사에 동참하며 ‘바가지’ 논란을 불식시켰다.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는 “맥주페스티벌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돼 소규모 도시에서도 지역맥주를 활용한 축제가 ‘들썩들썩 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줬다”며 “지역에 맞는 축제를 통해 지역상권까지 살릴 수 있다는 자신감을 심어주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이어 “앞으로도 인구소멸 지역의 농특산물을 활용해 저렴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축제를 확대하겠다”고 덧붙였다.

백 대표는 1월 예산시장활성화 프로젝트를 시작한데 이어 6월에는 예산 삽교곱창거리에서 ‘삭교 훈연곱창’을 선보이는 등 인구절벽에 직면한 지역의 시장살리기 활성화에 나서고 있다.

최재구 예산군수는 “지역맥주 페스티벌에 대한 걱정이 앞섰는데 전국에서 25만명이 방문해 감사하다”며 “내달 개최되는 예산장터 삼국축제도 알차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군은 10월 13일부터 19일까지 예산시장 일원에서 ‘제7회 예산장터 삼국축제’를 개최하고, 축제기간 군과 더본코리아는 함께 ‘제2회 예산글로벌챔피언십요리대회’와 ‘제13회 대한민국 명주대상’을 새로 선보일 계획이다.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 열리고 있는 예산시장 모습.(예산군 제공)/뉴스1
‘2023 예산맥주페스티벌’ 열리고 있는 예산시장 모습.(예산군 제공)/뉴스1

chansun21@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