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국내 최대 규모 '콜라보레이션 티셔츠전' 개최

© News1 

롯데백화점은 소공동 본점 갤러리에서 오는 18일부터 5월 1일까지 국내 현대미술작가 10인과 영패션 브랜드 10개가 참여한 국내 최대 규모 '콜라보레이션 티셔츠 전시전'을 연다.

  

롯데백화점은 평소 '재능(기술)기부'에 관심이 있고 실력이 뛰어난 신진 현대미술작가 10인을 선정해 인기 영패션 브랜드에 콜라보레이션을 제안했고  6개월 간 준비기간을 거쳐 5만여 점의 리미티드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제작했다.

전시회에는 김덕기 박성수 서유라 위영일 이미경 이에스더 임지빈 장재록 찰스장 홍지윤 등 독특한 개성을 가진 유명 현대 미술작가 10명과 크리스크리스티 폴햄 엠폴햄 TBJ 앤듀 테이트 잭앤질 H&T 어스앤뎀 흄 등 젊은 감성의 영패션 브랜드 10개사가 참여했다.

또한 10개의 콜라보레이션 티셔츠를 새롭게 형상화한 윤종석 작가의 조형 작품도 선보인다.

특히 이번 전시는 기존 전시와는 달리  작품을 상품화해  직접 판매할 예정이다.

티셔츠 원피스 스커트 점프 수트 등 5만여 점의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20일부터 8월 31일까지 롯데백화점 모든 점포에서  단독으로 한정 판매한다. 가격은 2만9800원부터 7만9000원으로 부담없이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행사를 '지구의 날(4월 22일)'을 기념해 '환경 보전의 의미를 담아 기획했다.

콜라보레이션 상품의 판매 수익금 중 5000만원은 환경재단에 기부해  환경기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지구의 날은 지구 환경 문제에 대한 범국민적인 의식을 일깨우고 환경 위기 극복의 뜻을 표하는 날로 전세계 200개국∙5만여개 단체가 지구의 날을 기념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1990년부터 다양한 행사를 전개해 오고 있다.

이갑 롯데백화점 마케팅 부문장은 "이번 미술 작품과 상품을 결합한 CSR 콜라보레이션이 고객에게 의미있는 쇼핑 기회를 제공하고  환경문제에 대한 의식을 일깨우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며 "앞으로 고객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senajy7@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