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종이박스, 쓱배송 포장재로 재탄생"…SSG닷컴 친환경 보폭 확대

30%가 재생원료, 향후 함량 더 높일 예정
배송봉투 크기도 3가지로 나눠 과대포장 방지

재생용지를 적용한 '쓱배송' 종이봉투(SSG닷컴 제공)
재생용지를 적용한 '쓱배송' 종이봉투(SSG닷컴 제공)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SSG닷컴은 시간대 지정배송 서비스 '쓱배송' 상품 포장에 FSC(Forest Stewardship Council) 인증을 받은 재생원료를 활용한 원지를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

FSC는 국제산림관리협회가 산림 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만든 국제 인증이다.

새 포장재는 이마트 매장에서 쓴 뒤 폐기하는 종이박스를 원료로 만들어졌다. 30%가 재생 원료이며 함량을 지속적으로 높일 예정이다.

SSG닷컴 관계자는 "강도나 안전성에서 재생원료를 쓰지 않은 기존 종이봉투와 차이가 없게 개발에 심혈을 기울였다"며 "서비스 운영 과정 폐기물을 새 가치를 지닌 재화로 활용하는 '순환경제' 시스템을 구축하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기존 단일규격이던 종이봉투는 대(116cm), 중(103cm), 소(93cm) 3가지로 나눴다. 주문상품 개수와 부피에 맞춘 포장으로 배송효율을 높이고 과대포장을 막기 위해서다.

전국 100여곳의 장보기 물류시설 PP센터에 우선 적용된다. 보유 재고가 각각 달라 당분간은 기존 포장재와 새 포장재가 함께 사용된다. 추후 온라인 자동화 물류센터 네오(NE.O)에도 도입을 검토 중이다.

smith@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