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희 "이동건과 이혼 전 매일 악몽 꿔"…최동석은 '말잇못' 오열

(TV조선 '이제 혼자다')
(TV조선 '이제 혼자다')

(서울=뉴스1) 김송이 기자 = '돌싱' 전노민, 최동석, 조윤희, 이윤진이 다시 혼자가 된 후 달라진 인생에 대해 속내를 털어놨다.

오는 7월 처음 방송되는 TV조선 신규 관찰 예능 파일럿 프로그램 '이제 혼자다'는 20일 공식 채널을 통해 티저를 공개했다.

4년 전 이동건과 헤어진 조윤희는 "난 이혼하기 전에 잠을 잘 못 잤어. 그렇게 악몽을 꿨어. 맨날 꿨다"며 허심탄회하게 얘기했다.

2012년 김보연과 이혼한 전노민은 "우리 가정도 잘 못 지키는데 남의 가정까지 이렇게…배밖에 더 아프겠니?"라며 씁쓸하게 웃었다.

(TV조선 '이제 혼자다')
(TV조선 '이제 혼자다')

지난 3월 이범수와의 파경 소식을 전했던 이윤진은 "날 두 번 죽이는 거야. 엄마는 그런 사람도 없잖아"라며 힘없이 말했다.

끝으로 지난해 10월 박지윤과의 이혼 소식을 알린 최동석은 말을 잇지 못하고 옆을 바라보다 끝내 안경을 벗고 눈물을 닦았다.

한편 전노민, 최동석, 조윤희는 스튜디오 녹화에도 함께 참여해 MC 박미선과 합을 맞추는 모습을 보일 예정이다.

다채로운 출연진의 진솔한 싱글 라이프를 담아내는 '이제 혼자다'는 다음 달 9일 첫 방송된다.

syk13@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