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라키' 노정의, 퀸 중 퀸 정재이 변신…미스터리한 아우라 가득

7일 넷플릭스 '하이라키' 방송

사진=넷플릭스 '하이라키'
사진=넷플릭스 '하이라키'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배우 노정의가 '하이라키' 속 퀸 중 퀸 정재이로 열연을 이어간다.

7일 공개되는 넷플릭스 시리즈 '하이라키'(극본 추혜미/연출 배현진)에서 노정의는 재율그룹의 장녀이자 비밀을 품은 주신고의 퀸, 정재이로 새로운 얼굴을 선보인다.

'하이라키'는 상위 0.01% 소수가 질서이자 법으로 군림하는 주신고등학교에 비밀을 품고 입성한 전학생이 그들의 견고한 세계에 균열을 일으키며 벌어지는 하이틴 스캔들을 담은 넷플릭스 시리즈다.

노정의가 연기한 정재이는 태어날 때부터 재율그룹 정재이로 태어나, 늘 어떻게 행동하고 무엇을 해야 하는지 정해진 삶을 살아온 인물이다.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주신고의 도도한'퀸'이지만, 그런 재이에게 말하지 못할 비밀과 상처가 생기며 리안(김재원 분)에게 이별을 통보하고 냉소적으로 돌변한다. 그리고 전학생 강하(이채민 분)에게 결코 들키고 싶지 않은 약한 얼굴을 들키고 만다.

노정의는 앞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정재이에 대해 "말 못 할 비밀이 있어도 감내하는 양면적인 캐릭터 '재이'에게 어떤 아픔이 있을까 궁금증을 가질 수 있도록 많이 고민했다"라고 말하며 호기심을 자극했다.

아역 시절부터 꾸준히 활동하며 드라마 '명불허전', '18어게인', '그 해 우리는', 영화 '소녀의 세계', '내가 죽던 날', 넷플릭스 영화 '황야' 등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남겨온 노정의는 이번 '하이라키' 전면에서 선배 배우로서 작품을 이끄는 역할을 톡톡히 해낸 것으로 전해져 더욱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주로 선배님들이 계신 현장에서 작품을 하다가 처음으로 제가 끌고 가는 입장이 됐다. 그렇지만 선배님들께서 가르쳐 주신 대로, 또 보면서 배웠던 걸 적용하며 즐겁게 찍으려고 노력했기 때문에 부담을 갖기보다 함께 연기한 배우들, 감독님과 같이 손을 잡고 끌고 가려고 했다. 할 수 있는 힘껏, 최선을 다해 즐기면서 촬영했기에 그저 많은 사랑을 보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하이라키'는 7일 공개된다.

ahneunjae95@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