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직접 설계한 홍천 별장 공개…럭셔리 인테리어 '눈길' [RE:TV]

'미운 우리 새끼' 12일 방송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갈무리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갈무리

(서울=뉴스1) 강현명 기자 = 한혜진의 새 '홍천 하우스'기 공개되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는 새로운 멤버로 한혜진이 합류해 활약을 펼쳤다.

이날 한혜진은 직접 설계한 홍천 집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그는 직접 산 1톤 트럭을 끌고 어머니 집에 들러 반찬과 먹을거리를 챙겨 외진 곳으로 향해 패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혜진이 도착한 곳에는 깔끔한 한혜진의 새로운 '홍천 집'이 있었다. 갑자기 홍천에 집을 지은 이유를 묻자 한혜진의 어머니는 "평소에도 엄마 집에 자주 왔다, 있어보고 좋으니까 살아야겠다 싶어 지은 것 같다"고 답했다.

한혜진의 '홍천 하우스'는 깔끔한 하얀색을 테마로 한 럭셔리 인테리어가 돋보였다. 집은 외부부터 책상, 소파, 주방 등 내부까지 본인을 닮아 모두 길쭉했다. 심지어는 불멍을 즐길 수 있는 화로 난로까지 공개되어 패널들은 "벽난로도 있고 좋다"며 감탄했다. 이에 한혜진 어머니는 "자제 선정부터 직접 지은 집"이라고 덧붙였다.

한혜진이 1톤 트럭에 싣고 온 것들의 정체는 가구들이었다. 그는 비가 오는 날씨에도 가구를 하나씩 집 안으로 옮겼다. 이에 한혜진 어머니는 "아주 사들이느라 신났다"하고 못마땅해 해 웃음을 샀다. 한혜진은 작은 테이블부터 카페트까지 들이며 하나하나 새 집을 채워나갔다.

이어 분홍색 벽장을 포인트로 한 하얀 침실과 야외가 보이는 욕실까지 공개되어 패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 한혜진의 홍천 하우스에는 '엄마 방'으로 작은 침실까지 마련되어 있었다. 한혜진의 어머니는 "현관보다 작은 엄마방이다, 수위실 같은 곳"이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자식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5분 방송된다.

wisek@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