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남매' 임주환, 민성욱 사기 증거 확보…과거 친자 검사 불일치

KBS 2TV '삼남매가 용감하게' 방송 화면 캡처
KBS 2TV '삼남매가 용감하게' 방송 화면 캡처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삼남매가 용감하게' 민성욱이 20년 전부터 거짓말을 해왔다는 확실한 증거가 드러났다.

19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극본 김인영/연출 박만영)에서는 이상준(임주환 분)이 장영식(민성욱 분)이 20년 동안 거짓말해 왔다는 증거를 확보했다.

장세란(장미희 분)은 이상준에게 기자들이 장영식을 찾아왔고 장영식이 거짓 인터뷰를 했다고 알렸다. 나은주(정수영 분)는 장영식을 두둔하며 "상처받아서 그렇다"고 했다. 이상준은 나은주에게 "형이 우릴 속였다고 생각한다. 처음부터 친자가 아니라는 걸 알면서 말을 안 한 것 같다"면서 "형수도 속은 건지, 형수도 우릴 같이 속인 건지 그게 궁금하다"고 했다. 나은주는 억울해하며 "우리 그동안 집사로, 가정 도우미로 얼마나 열심히 일했는데 어떻게 우릴 사기꾼으로 모냐"고 했다.

김태주(이하나 분)와 이상준은 20년 전 장영식이 한 유전자 검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결과는 세 건 모두 불일치였다. 이상준은 이를 가족들에게 공유했다. 나은주는 장영식이 그럴 이유가 없지 않냐고 했다. 이상준은 "제 약점을 잡고 싶은 거였겠죠"라고 추측했다. 이상민(문예원 분)은 이상준의 약점을 잡아서 자기 가족들의 돈을 뜯어간 것 아니냐고 했다. 나은주는 이상민이 그런 식으로 말하기 때문에 장영식이 상처를 받았고, 이상민이 장영식에게 사기를 당했어도 자업자득이라고 막말했다. 이상준은 장영식의 사과를 받을 거라고 다짐했다.

aaa3077@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