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주우재X이철우X조민호X강철웅, 훈남들의 못말리는 디스전 (종합)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 News1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윤정미 기자 = 모델 주우재, 이철우, 조민호, 강철웅이 출연해 디스전을 펼치며 웃음을 자아냈다.

4일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선 기럭지 특집이 방송됐다. 이날 모델 주우재, 이철우, 조민호, 강철웅이 등장해 훈훈한 외모에 버금가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조민호는 “주우재가 멋있는 척 좀 그만했으면 좋겠다. 인스타그램에 하트 사진을 업로드하거나 할 때 대개는 어색하게 하트를 하는데 정반대로 멋있는 척 시크하고 도도한 애교를 날린다”고 디스전을 펼쳤다.

또한 주우재는 강철웅에 대해 폭로했다. “연애할 때 세상에 없는 것만 같다. 같이 있는 사람에게만 집중하는 사랑꾼이다. 여자친구에게 잡혀 산다”고 폭로했다.

이에 강철웅은 “이상형이 집착해주는 사람이다. 친구들에게 혼나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에 박나래는 자신 역시 집착하는 스타일이라고 주장, 애써 핑크빛 분위기를 만들며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이날 주우재와 조민호는 애교 대결을 펼쳤다. 주우재는 “뀨우~”라며 애교가득한 표정으로 공격했다. 이에 조민호는 “내 마음속에 저장”이라며 최신 유행 애교로 맞섰다. 두 모델의 오글거리는 애교대결이 MC들을 박장대소하게 만들었다.

이날 이철우는 전효성과의 키스신에 대해 언급했다. 전효성은 이철우와 뮤직비디오에서 키스신을 촬영했다며 자신의 첫 키스신 촬영이었다고 밝혔다. 이에 이철우는 “전효성과의 키스신이 문득문득 생각난다”고 밝혀 전효성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주우재는 성대모사 개인기를 펼쳤다. 그는 “내가 모델계의 김학도”라며 지드래곤, 이승환은 물론 문재인 대통령까지 성대모사 열전을 펼치며 시선을 모았다.

이날 방송에선 절친 신지훈이 등장, 디스전에 더욱 불을 붙이며 눈길을 모았다. 이날 신지훈은 주우재가 전효성에게 관심이 있다고 폭로했고 MC들은 두 사람의 아이컨택 시간을 만들어주며 핑크빛 분위기를 유발했다.

galaxy98@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