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페이지

조현기 기자
조현기 기자
정치부
TK찾은 與당권주자들 '박근혜 마케팅'…"탄핵 비극 되풀이 막겠다"

TK찾은 與당권주자들 '박근혜 마케팅'…"탄핵 비극 되풀이 막겠다"

국민의힘 당권주자들은 12일 '보수의 심장' 대구·경북(TK) 당원들의 당심을 자극하며 한 표를 호소했다. 저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을 추켜세우며 탄핵과 같은 비극적인 역사의 재연을 막겠다면서도, 상대 후보를 겨냥한 견제와 차별화된 메시지를 내놓았다.나경원 후보는 이날 오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제4차 전당대회 대구·경북 합동연설회'에서 "모태 TK, 뼛속
與, TK합동연설회 전 과열 식히기…"도 넘는 비방, 마타도어 중단"

與, TK합동연설회 전 과열 식히기…"도 넘는 비방, 마타도어 중단"

국민의힘 지도부는 12일 '자해·자폭' 비판을 받는 당대표 후보자간 진흙탕 난타전 양상에 강력한 경고와 함께 자제를 당부했다.황우여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제4차 전당대회 대구·경북 합동연설회'에서 "때로는 엄격한 비판과 검증도 있을 수 밖에 없지만 도 넘는 비방·비난은 서로 삼가자"며 "우리는 하나다"라고 강조했다.추경호 원내대
'한동훈 정체성' 집중 공세 펴는 국힘 전대…'당심' 겨냥 메시지

'한동훈 정체성' 집중 공세 펴는 국힘 전대…'당심' 겨냥 메시지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들이 한동훈 후보를 향해 '보수 정체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전통 보수 지지층을 겨냥한 공세라는 해석이 이어지는 가운데 한 후보는 적극 반박했다.12일 정치권에 따르면 원희룡·나경원·윤상현 후보는 박근혜 전 대통령 국정농단 수사, 주변 인물 등을 집중 언급하며 한 후보의 '보수 정체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주로 보수 정당의 당
"축구협과 우리당 전대가 제일 큰 국민 걱정"…탄식 터져나온 국힘

"축구협과 우리당 전대가 제일 큰 국민 걱정"…탄식 터져나온 국힘

"요즘 우리 국민께 제일 걱정을 많이 끼쳐드리는 것이 대한축구협회와 국민의힘 전당대회라는 말이 있다"자해 행위라는 비판을 받을 정도로 난타전이 이뤄지고 있는 국민의힘 당대표 선거를 두고 당 내부에서도 자중하라는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다. 당 공개회의에서 지도부가 공개적으로 경고 메시지를 냈고, 소속 의원들의 원성도 자자하다. 논란이 계속되자 당 선관위는 한동
 추경호 "자폭·자해 더 이상 안돼…전대 화력은 거야 싸움에"

추경호 "자폭·자해 더 이상 안돼…전대 화력은 거야 싸움에"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7.23전당대회를 앞두고 당권주자간 신경전이 과열 양상을 보이는 데 대해 "더 이상 후보자 간 '갈 데까지 가보자', '막말', '진흙탕 싸움' 등의 혹평을 듣지 않아야 한다"며 "후보자 캠프는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상호 비방을 자제하고 당원 국민 눈높이에 맞는 선거운동을 전개해야 한다"고 12일 촉구했다.추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탐나는 인재는?…羅 '이재명' 元 '추미애' 韓 '우원식' 尹 '정성호'

탐나는 인재는?…羅 '이재명' 元 '추미애' 韓 '우원식' 尹 '정성호'

나경원·원희룡·한동훈·윤상현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가 11일 야당 의원 192명 중 탐나는 인재 혹은 데려오고 싶은 사람으로 각각 이재명·추미애·우원식·정성호 의원을 꼽았다.당대표 후보 4명은 이날 오후 5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서울 중구 MBN에서 열린 2차 방송토론회에서 '192명 야당 의원 중 탐나는 인재'를 묻는 사회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나경원
'임성근 불송치' 난타전…野 "배후는 尹 부부" 與 "충견 막말"(종합)

'임성근 불송치' 난타전…野 "배후는 尹 부부" 與 "충견 막말"(종합)

여야는 11일 경찰의 해병대원 순직 사건 수사 결과를 두고 공방을 주고받았다. 야당은 수사 결과 공정성에 의문을 표했고, 여당은 민주당이 도를 넘었다며 비판했다.국회 행정안전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전체 회의를 열고 행정안전부와 경찰청 등을 대상으로 현안 보고를 받았다.윤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김철문 경북경찰청장을 불러내 "대대장이 사단장 '지시'를 어길
'임성근 불송치' 공방…與 "경찰 모욕"vs 野 "배후는 윤"

'임성근 불송치' 공방…與 "경찰 모욕"vs 野 "배후는 윤"

여야가 11일 경찰의 해병대원 순직 사건 수사 결과를 두고 공방을 벌였다. 야당은 경찰의 수사 결과에 의문을 제기했고, 여당은 이에 수사를 왜곡하려는 시도라며 유감을 표했다.국회 행정안전위원회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전체 회의를 열고 행정안전부와 경찰청 등을 대상으로 현안 보고를 받았다.정춘생 조국혁신당 의원은 경찰의 수사 결과에 대해 "월권은 맞지만 권한이
"尹탄핵 청문회 위헌"…국힘, 권한쟁의 심판 청구한다

"尹탄핵 청문회 위헌"…국힘, 권한쟁의 심판 청구한다

여당 지도부가 11일 더불어민주당이 주도해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윤석열 대통령 탄핵 관련 청문회를 열기로 한 것에 대해 '위헌'이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또 민주당 전당대회를 '이재명 대표 재추대 대관식'이라고 비판했다.황우여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비대위에서 탄핵 청문회와 관련 "위헌적 조치로서 바로 권한쟁의심판
與 당권주자 4인 두번째 방송토론…문자 '읽씹' 논란 난타전 예고

與 당권주자 4인 두번째 방송토론…문자 '읽씹' 논란 난타전 예고

국민의힘 전당대회에 출마한 당권주자들이 11일 두 번째 방송 토론회에서 맞붙는다.국민의힘 당대표에 출마한 나경원·원희룡·윤상현·한동훈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중구 MBN에서 열리는 2차 당대표 후보 방송토론회에 참석한다.이번 토론회에선 지난 9일 1차 토론회와 같이 전대 최대 쟁점인 김건희 여사의 사과 문자 메시지 읽씹 논란을 두고 한동훈 후보와 다른 경쟁
많이 본 뉴스1/0
많이 본 뉴스1/-1
많이 본 뉴스1/0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