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현충일 낮 최고 30도…강원·전남·제주 최대 20㎜ 비[내일날씨]

전국에 고농도 오존…경기 남부·충남 '매우나쁨'

(서울=뉴스1) 황덕현 기후환경전문기자 | 2024-06-05 18:00 송고
서울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올라 초여름 더위가 찾아온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여의대로 일대 뜨겁게 달궈진 아스팔트 위로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서울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올라 초여름 더위가 찾아온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여의대로 일대 뜨겁게 달궈진 아스팔트 위로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제69회 현충일인 6일에는 낮 기온이 최고 30도까지 올라가겠고 강원과 전남, 제주 등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제주와 강원 영동을 제외한 전국의 오존 농도가 높겠다.
5일 기상청에 따르면 6일 아침 최저기온은 13~20도, 낮 최고기온은 22~30도가 예상된다.

낮 기온은 서울과 춘천이 30도, 대전·청주 29도, 대구·전주·강릉 28도가 예상된다.

제주는 아침부터, 강원권과 전남에는 낮부터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 5~20㎜, 강원권과 광주·전남 5~10㎜다.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은 대기 불안정이 강해지며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 예보 없이 비가 퍼붓는 곳이 있을 수 있다.

기상청은 짧은 시간 동안 좁은 지역에 강수가 집중돼 관측 장비가 없는 지역에서 일시적으로 강한 소나기가 내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오전까지 중부 서해안에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그 밖의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겠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오존은 경기 남부와 충남은 '매우나쁨', 서울과 인천,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대전, 세종, 충북, 전라, 대구, 경상은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환경부는 오후에 대부분 지역에서 광화학 반응에 의한 오존이 생성돼 농도가 높겠다고 설명했다.


ac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