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삼진제약, 네팔·부탄·코소보 여성 장애인 선수 후원한다

대한장애인체육회와 후원 협약 체결…기업 사회적 책임 노력
'인류 건강한 삶 개척' 기업 이념 기반…사회 공헌 활동 지속

(서울=뉴스1) 황진중 기자 | 2024-06-04 18:43 송고
삼진제약과 대한장애인체육회 관계자들이 개발도상국 여성 장애인 스포츠 발전을 위한 후원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삼진제약 제공)/뉴스1 © News1
삼진제약과 대한장애인체육회 관계자들이 개발도상국 여성 장애인 스포츠 발전을 위한 후원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삼진제약 제공)/뉴스1 © News1

삼진제약은 지난 3일, 기업의 사회공헌에 연계된 일련의 활동으로 대한장애인체육회와 개발도상국 여성 장애인 스포츠 발전을 위한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최지현 삼진제약 사장과 최지선 부사장,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회장과 정재준 부회장 등 양 기관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올림픽회관 신관 대회의실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은 네팔, 부탄, 코소보 등 개발도상국 3개국의 여성 장애인 선수를 대상으로 한 국가별 연 1000만 원을 후원하는 협약이다. 후원금은 선수들의 국제대회 참가와 훈련 장비 보급 등에 사용하게 된다.

삼진제약은 '삼진제약 여성 장애인 선수 지원'(가칭) 프로그램 운영으로 해마다 성과를 검토하게 되고 이를 통해 향후 최대 4년 간 지원할 계획이다.

최지현 삼진제약 사장은 "대한장애인체육회를 통해 시스템 및 인프라가 상대적으로 열악한 개발도상국의 여성 장애인 스포츠 발전과 이를 위한 복지 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여러 방면에 걸친 지속적인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회장은 "장애인 스포츠 안에서도 가장 소외되어 지원이 꼭 필요한 영역이 개발도상국 여성 장애인 선수 발전에 대한 부분일 것"면서 "꼭 필요한 후원을 해주신 삼진제약 임직원분들께 감사드리며, 대한장애인체육회도 개발도상국 여성 장애인 선수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스포츠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열심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진제약은 '인류의 건강한 삶 개척'이라는 기업 이념을 바탕으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앞서 전개한 바 있는 제품 매출의 1%를 적립해 기부와 봉사를 실천하는 '1% 사랑나눔 운동', 청소년의 올바른 복약지도 캠페인, 관내 저소득층 의료보험 대납, 국내외 재난지역 구호 의약품·기금 전달 등을 통해 사회와 더불어 살아가는 제약 기업의 소명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ji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