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6월 모평]EBS "수학, 작년 수능보다 다소 쉽지만 변별력 확보"

"킬러문항 아니지만 최상위권 변별 가능…연계 체감도 높아"

(서울=뉴스1) 이유진 기자 | 2024-06-04 12:31 송고 | 2024-06-04 12:32 최종수정
202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6월 모의평가일인 4일 서울 양천구 목동 종로학원 본원에서 수험생들이 2교시 수학영역 시험을 치르고 있다. (공동취재) 2024.6.4/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202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6월 모의평가일인 4일 서울 양천구 목동 종로학원 본원에서 수험생들이 2교시 수학영역 시험을 치르고 있다. (공동취재) 2024.6.4/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4일 실시된 202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6월 모의평가에서 2교시 수학 영역 역시 국어와 마찬가지로 전년도 수능보다는 다소 쉬운 수준으로 출제됐다는 분석이 나왔다.

EBS 수학 대표강사인 심주석 인천하늘고 교사는 이날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수학 출제 경향 분석 브리핑에서 "소위 '킬러문항'이 아니면서도 최상위권 학생을 변별할 수 있는 수준의 문항들이 포함돼 출제됐다"며 이처럼 밝혔다. 
심 교사는 "공교육 내 학교 교육과정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의 문항, 사교육에서 문제풀이 기술을 익히고 반복적으로 훈련한 학생들에게 유리한 문항, 지나친 계산을 요구한다거나 불필요한 개념으로 실수를 유발하는 문항은 배제됐다"고 분석했다.

이어 "변별력에 따른 문항의 배치 면에서 작년 수능과 매우 흡사하며 2015 개정 수학과 교육과정의 내용과 수준에 근거해 다양한 난이도의 문항이 골고루 출제됐다"고 말했다. 

심 교사는 "EBS 연계율은 50%이고 연계 체감도는 높게 출제됐다. 공통과목에서 12문항, 선택과목에서 각각 3문항씩 고루 연계됐다"며 "연계 방식은 개념·원리의 활용, 문항의 축소·확대·변형, 자료상황의 활용으로 연계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표적인 유형의 문항뿐만 아니라 종합적인 사고능력과 문제해결능력, 추론능력을 평가하는 문항으로 구성해 수학학습의 올바른 방향을 제시할 수 있게 출제됐다"고 했다. 

심 교사는 변별력이 비교적 높은 문항으로는 공통과목 22번(수학Ⅰ)과 15번(수학Ⅱ), 확률과 통계 30번, 미적분 30번, 기하 30번 문항 등을 꼽았다. 심 교사는 "EBS 수능 연계교재 등에서 자주 다뤄지고 있는 내용으로 공교육을 통해 충분한 대비를 할 수 있는 문항들로 구성됐다"고 판단했다.


real@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