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즈베즈다 황인범, 세르비아 리그 2023-24시즌 '최우수선수' 선정

리그 5골 5도움 활약, UCL 포함 6골 7도움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2024-05-31 07:28 송고 | 2024-05-31 08:05 최종수정
즈베즈다 황인범이 세르비아리그 최우수선수에 뽑혔다. © AFP=뉴스1
즈베즈다 황인범이 세르비아리그 최우수선수에 뽑혔다. © AFP=뉴스1

국가대표 미드필더 황인범(즈베즈다)이 올 시즌 세르비아 프로축구리그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로 인정받았다.

세르비아 수페르리가는 30일(한국시간) SNS를 통해 "황인범이 2023-24시즌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황인범은 각 구단의 감독, 주장의 선택을 받아 수페르리가 최고의 선수로 우뚝 섰다.

지난해 여름 올림피아코스(그리스)를 떠나 즈베즈다로 유니폼을 갈아입은 황인범은 이번 시즌 팀의 주축 미드필더로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리그에서 5골 5도움으로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를 달성했고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1골 1도움 등을 더해 시즌 공식전 통틀어 6골 7도움을 올렸다.
리그 28경기 중 22경기에 선발로 나왔고, UCL 6경기에서도 대부분 풀타임으로 뛰었을 정도로 존재감을 자랑했다.

황인범의 활약 속에 즈베즈다는 리그 30승3무3패(승점 93)로 고영준이 뛰는 파르티잔(승점 77)을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황인범은 리그뿐 아니라 세르비아 컵대회 결승에서도 우승에 기여하며 '2관왕'을 달성했다.

한편 세르비아 리그 최고의 선수로 우뚝 선 황인범은 빅리그 팀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세르비아 매체 디렉트노는 30일 "황인범의 바이아웃은 700만 유로(약 104억 원)"라며 "구단이 올여름 그를 지킬 수 없을 것이다. 그에게 관심 있는 팀들이 줄을 섰다"고 보도했다.

황인범을 향해 볼로냐(이탈리아)를 포함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크리스털 팰리스, 울버햄튼, 프랑스 리그앙의 AS모나코, 니스 등이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디렉트노는 "황인범은 유럽 5대 리그로 향할 것"이라며 "팀에 남을 가능성은 매우 적다"고 전망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황인범이 25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조별리그 E조 조별리그 3차전 대한민국과 말레이시아의 경기에서 슈팅을 하고 있다. 2024.1.25/뉴스1 © News1 김성진 기자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황인범이 25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조별리그 E조 조별리그 3차전 대한민국과 말레이시아의 경기에서 슈팅을 하고 있다. 2024.1.25/뉴스1 © News1 김성진 기자



alexei@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