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식약처, 다발골수종 치료제 '엘렉스피오주' 수입 허가

(서울=뉴스1) 천선휴 기자 | 2024-05-30 15:34 송고
식품의약품안전처. © News1
식품의약품안전처. © News1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희귀 신약인 다발골수종 치료제 '엘렉스피오주'(엘라나타맙) 수입을 허가했다고 30일 밝혔다.

한국화이자제약㈜이 수입하는 이 약은 프로테아좀억제제, 면역조절제제, 항-CD38 단클론항체를 포함하여 3차 이상의 치료를 받은 재발 또는 불응성 다발골수종 성인 환자에서 단독요법으로 사용한다.
엘렉스피오주는 다발골수종 암세포에서 발견되는 B-세포 성숙 항원(BCMA)과 면역 T 세포에서 발견되는 CD3를 표적으로, 두 가지 세포에 이중 특이적으로 결합해 다발골수종 암세포를 파괴한다.

식약처는 "이 약이 3차 이상의 치료를 받은 재발 또는 불응성 다발골수종 환자에게 새로운 치료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sssunhu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