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김하성, 애틀랜타와 DH 1차전서 1안타 2볼넷…3G 연속 출루

SD 6-5로 역전승 일조…9회말 슈퍼캐치로 승리 지켜
DH 2차전서는 7번 유격수로 선발 출전 예정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2024-05-21 07:41 송고 | 2024-05-21 08:08 최종수정
김하성이 21일 애틀랜타와 더블헤더 1차전에서 2타수 1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 AFP=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김하성이 21일 애틀랜타와 더블헤더 1차전에서 2타수 1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 AFP=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전날 홈런포를 가동했던 김하성(29·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3경기 연속 안타행진을 이어갔다.

김하성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에 위치한 트루이스트 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2024 메이저리그 더블헤더 1차전에 9번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 1득점 2볼넷을 기록했다.
3경기 연속 안타를 친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16으로 소폭 상승했다.

김하성은 팀이 0-2로 뒤진 3회 1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들어섰으나 3루 땅볼로 물러났다.

그는 두 번째 타석에서 바로 안타를 때려냈다.
팀이 1-5로 뒤진 6회 선두타자로 나온 김하성은 상대 선발 레이날도 로페스의 2구째 슬라이더를 공략해 좌전 안타를 쳤다. 다만 후속 루이스 아라에즈가 유격수 앞 병살타로 물러나며 득점에 성공하진 못했다.

김하성은 이후 좋은 선구안으로 볼넷을 골라내 출루에 성공했다.

팀이 2-5로 밀리던 8회 선두타자로 등장한 김하성은 상대 불펜 조 히메네스를 상대로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1루를 밟았다.

이후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의 내야 안타와 주릭슨 프로파의 볼넷 때 3루까지 진루한 김하성은 제이크 크로넨워스의 중전 적시타가 터지면서 홈을 밟았다.

샌디에이고는 8회에만 4점을 뽑아내며 6-5로 역전했다.

김하성은 마지막 9회초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볼넷으로 다시 출루했다. 아울러 9회말에는 환상 수비로 팀 승리를 지켰다.

그는 선두타자 마이클 해리스 2세의 빗맞은 타구를 외야로 쫓아가 슬라이딩으로 잡아내며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샌디에이고는 선발투수 딜런 시즈가 4이닝 5실점으로 부진했지만 8회 타선이 집중력을 발휘하며 6-5 역전승을 거뒀다.

김하성은 더블헤더 2차전에서는 7번 타자 유격수로 나선다.


kha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