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박상우 "부동산 산업 성장세 둔화…제도 개선하고, 재정 지원도 확대"

(서울=뉴스1) 황보준엽 기자 | 2024-05-09 15:30 송고
박상우 장관은 9일 열린 부동산 산업 발전을 위한 업계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국토부 제공
박상우 장관은 9일 열린 부동산 산업 발전을 위한 업계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국토부 제공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이 "국민들의 부동산 이용을 고도화하고 부동산 시장을 투명화하기 위한 정책적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예산 등 재정 지원도 확대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박상우 장관은 9일 열린 부동산 산업 발전을 위한 업계 간담회에서 "부동산 경기 위축은 중개업, 감정평가업과 같은 기존 산업의 성장세 둔화, 유망 프롭테크 기업의 영업손실 확대 및 사업 중단 등 업계 전반의 위기 상황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부동산 산업 발전을 위해 종사자의 역량 강화와 규제 완화를 통한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하겠다고 했다.

박 장관은 "공인중개사, 감정평가사 교육강화 등을 통해 역량을 향상시키고, 규제 완화를 통한 서비스 고도화 등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운영 중인 부동산 서비스 라운드 테이블을보다 활성화해 업역 간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이 필요한 사안은 업계와 전문가의 목소리를 빠짐없이 경청하면서, 합리적인 해결 방안을 적극적으로 찾아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공공데이터도 적극 개방한다. 그는 "기업이 원하는 공공데이터를 적극 개방하고, 부동산 빅데이터 플랫폼(데이터 거래 플랫폼) 운영을 활성화함으로써 민간의 창의적 아이디어가 사업화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부동산 산업의 투명성, 공정성을 확보해 국민이 믿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부동산 거래 시장이 조성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부동산 산업계 관계자들은 제도 개선 및 불합리한 관행 철폐, 재정 지원 등을 요청했다.

박 장관은 "제도 개선이 필요한 부분은 조속히 추진하고, 예산 등 지원도 확대하겠다"며 "부동산 산업이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에 머물러 있는데 더욱 위기 의식을 갖고 정보에 기반한 판단·의사결정의 영역으로 역할을 증대할 필요가 있다"고 답했다.


wns8308@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