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2경기 연속 결승골' 황의조 "골 감각이 좋아졌다"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2018-09-22 10:38 송고
감바 오사카 복귀 후 2경기 연속 결승골을 터뜨린 황의조./뉴스1 DB © News1 오장환 기자
감바 오사카 복귀 후 2경기 연속 결승골을 터뜨린 황의조./뉴스1 DB © News1 오장환 기자

황의조(26‧감바 오사카) 2경기 연속골 결승골을 터뜨리는 등 빼어난 득점력으로 팀의 3연승을 이끌었다.

황의조는 21일 일본 시즈오카의 시미즈 니혼다이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미즈 S펄스와의 2018 일본 J리그 27라운드에서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하고 결승골을 넣으면서 2-1 승리의 주역이 됐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골을 기록, 금메달을 목에 건 황의조는 A매치까지 소화, 약 1개월 동안 팀을 비웠다. 황의조는 복귀전이었던 지난 15일 빗셀 고베와의 경기에서 결승골을 기록, 2-1 승리를 이끈 바 있다.

이어 이날 선발 출전한 황의조는 경기 시작 30초 만에 상대의 자책골을 만들어냈다. 이어 전반 26분에는 오노세 코스케의 도움을 받아 골을 터뜨렸다.

감바는 후반 21분 한 골을 허용했지만 더 이상 실점을 하지 않으면서 3연승을 기록했다. 이날 승리로 감바는 8승 6무 13패(승점30)를 기록하면서 17위에서 14위로 순위를 끌어 올렸다.
경기 후 황의조는 스포츠호치와의 인터뷰에서 "아시안게임 후 골 감각이 더 날카롭고 좋아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dyk0609@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