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국회로 가자” …경기지역 후보들 공식선거운동 돌입

출근길 인사, 출정식 등으로 유권자 표심잡기 나서

(경기=뉴스1) 송용환 기자 | 2016-03-31 17:09 송고
4.13총선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된 31일 경기도 파주시 한 인쇄소에서 직원이 투표용지를 인쇄하고 있다. 2016.3.31/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제20대 총선 공식선거운동이 31일부터 시작된 가운데 경기도 출마자들은 새벽부터 도내 곳곳을 누비며 유권자 표심잡기에 나섰다.

가장 먼저 선거운동에 나선 것은 신지혜 후보(노동당·고양갑)와 이원욱 후보(더민주·화성을)다.

노동당의 유일한 도내 출마자인 신지혜 후보(고양갑)는 선거운동 개시와 동시에 0시를 넘은 시각에도 문을 연 커피전문점과 편의점, 패스트푸드점 등을 돌며 인터뷰 형식으로 ‘야간 아르바이트생’들의 노동실태를 확인하는 것으로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오전 7시부터 화정역 1번 출구에서 유세를 이어간 신 후보는 “지금 한국의 청년들 사이에서는 ‘이생망(이번 생은 망했다)’이라는 말이 유행”이라며 “이들에게 희망의 내일, 살고 싶은 내일을 만들어주는 것이 정치의 역할”이라고 강조했다.

이원욱 후보(더민주·화성을)도 이날 0시부터 화성시 우정읍에 위치한 기아자동차 화성공장 정문에서 퇴근길 인사로 13일간의 일정을 시작했다.

이 후보는 야간근무를 마치고 통근버스를 이용해 동탄지역으로 이동하는 유권자들과 일일이 악수를 하며 “동탄의 가치를 상승시키고 동탄 가족들의 일자리 창출과 가족행복을 보장하겠다”는 약속과 함께 지지를 부탁했다.

이어 오후 4시부터는 선거사무소 앞 센트럴파크에서 출정식을 갖고 강한 재선 의지를 보였다.
제20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개시일인 31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무에 출마한 새누리당 정미경 후보(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후보, 국민의당 김용석 후보가 출근길 표심을 잡기 위해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16.3.31/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수원지역 5개 선거구의 후보자들도 새벽부터 출근길 시민 인사, 청소봉사 등을 통해 유권자들을 만났다.

김용남 후보(새누리·수원병)는 오전 6시30분부터 화서역에서 출근길에 나선 시민들을 만나며 한 표를 부탁한 데 이어 지동천에서 청소봉사로 선거운동의 시작을 알렸다.

오산지역은 3명이 출사표를 던진 가운데 이권재(새누리) 안민석(더민주) 최웅수(국민의당) 후보 모두 이른 아침부터 오산역 광장 등에서 유세를 펼치며 유권자들을 만났다.

고영인 후보(더민주·안산단원갑)는 화랑유원지 내 세월호 정부합동분향소를 참배하는 것으로 공식선거운동 첫날 일정을 시작해 반월시화산단 입구인 일성약국 사거리에서 출근인사, 오전 11시 선거사무실 앞 선부광장에서 출정식을 갖고 “준비된 국회의원으로서 새누리당에 빼앗긴 야권의 텃밭을 되찾아 민주주의를 파괴하고 민생을 파탄내고 박근혜 정권을 심판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도내 낙후지역 중 한 곳인 포천·가평에서 출사표를 던진 김창균 후보(더민주)는 오전 9시30분 포천중앙로 사거리에서 가진 출정식을 통해 “포천과 가평은 여당 텃밭 수십 년에 남은 것은 궁핍한 살림과 낙후된 골목, 불안한 안전과 오염 환경 뿐”이라며 “살맛나는 포천, 아이들이 환하게 웃고 어른들이 행복한 포천·가평을 만들 것”이라고 약속했다.

성남중원에서 신상진(새누리) 은수미(더민주) 후보와의 힘겨운 싸움이 예견되는 정환석 후보(국민의당)는 기득권 양당체제를 깨트리고 친박·친노 패권주의을 이겨낸다는 각오를 보이고 있다.

정 후보는 이날 오전 가진 선거사무소에서 가진 출정식을 통해 “현 정부와 새누리당에 실망한 표는 더민주로 더 이상 가지 않는다. 그 표를 모아낼 유일한 정당은 국민의당 뿐”이라며 “정환석이 이겨야 뒤처진 중원구의 민생경제 회복과 일자리 창출이라는 시대적 역할과 국민을 위한 소신 있는 정치를 실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이번 총선에서는 도내 60개 선거구에 새누리당·더민주 각 60명, 국민의당 48명, 정의당 13명, 노동당·녹색당 각 1명, 민중연합당 17명, 무소속 11명 총 211명이 출마했다.
제20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개시일인 31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덕중학교 담벽락에서 영통구선거관리위원회 직원들이 선거벽보를 붙이고 있다. 2016.3.31/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syh@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