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여성 평균 수명 처음으로 90세 넘어서…남성은 86.3세

보험개발원 '제 10회 경험생명표 개정' 완료

(서울=뉴스1) 김정은 기자 | 2024-01-07 14:10 송고
7일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제10회 경험생명표 개정' 결과 남자·여자의 평균수명은 각각 86.3세, 90.7세로 여성의 평균수명이처음으로 90세를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은 지난달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세종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년 이야기 할머니의 날' 행사에 참석한 이야기 할머니들이 이 밝은 표정으로 행사에 참여하고 있는 모습.(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연관 없음) 2023.12.14/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7일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제10회 경험생명표 개정' 결과 남자·여자의 평균수명은 각각 86.3세, 90.7세로 여성의 평균수명이처음으로 90세를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은 지난달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세종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년 이야기 할머니의 날' 행사에 참석한 이야기 할머니들이 이 밝은 표정으로 행사에 참여하고 있는 모습.(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연관 없음) 2023.12.14/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5년 만에 개정된 제10차 경험생명표에서 우리나라 여성의 평균수명이 처음으로 90세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7일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제10회 경험생명표 개정' 결과 남자·여자의 평균수명은 각각 86.3세, 90.7세다. 이는 5년 전 작성한 제9회 경험생명표 보다 각각 2.8세, 2.2세 증가한 수치다. 평균수명이란 0세의 출생자가 향후 생존할 것으로 기대되는 평균 생존년수다.

경험생명표는 보험산업의 평균 사망률로,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국민생명표와 함께 사망현상에 대한 국가지표로 활용된다. 보험사가 보험상품을 개발할 때 경험통계가 부족한 경우 경험생명표를 사용할 수 있다. 보험소비자의 보험가격 비교 목적으로 공시되는 보험가격지수 산출에도 사용된다.

이번 평균수명 증가는 의료기술의 발달, 생활 수준의 향상 등으로 사망률이 개선된 것으로 보험개발원은 분석했다. 특히 과거에 비해 평균수명 증가속도는 둔화됐다. 남녀 간의 평균수명 차이는 점차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65세 기대여명은 남자 23.7년, 여자 27.1년으로 제9차 경험생명표보다 각각 2.3년, 1.9년 증가했다. 은퇴 이후 노후 의료비나 소득 보장에 대한 보험 준비가 더욱 중요해질 전망이다.
보험개발원 관계자는 "의료기술 등의 발전으로 평균수명과 고연령의 기대여명이 늘어남에 따라 은퇴 후 노후 의료비 또는 소득 보장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보험상품도 장기적인 관점에서 설계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1derland@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