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뉴스1 PICK]"더 이상 쌓아 둘 곳이 없다"…명절 후유증 재활용쓰레기

'스티로폼 산'…지자체마다 처리 골치
생활 곳곳마다 재활용품 천지

(서울=뉴스1) 이동원 기자 | 2023-01-25 13:43 송고 | 2023-01-26 13:02 최종수정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서울 용산구재활용센터에서 직원들이 재활용 쓰레기 선별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설 연휴 동안 일회용품 사용량이 급증하면서 '쓰레기 대란' 우려가 현실화됐다.

특히 거리두기 해제 후 첫 설이라 더 많은 쓰레기가 예상되는 상황 이었다. 여기에 식당가 포장 주문 일회용품까지 더 해지면서, 연휴 기간 주택가 쓰레기 선별장엔 대란이 불가피할 정도다.

25일 서울과 지역소재 자원순환센터에서 직원들이 설 연휴를 마치고  배출된 포장용 스티로폼 쓰레기를 처리하느라 분주하기만 하다. 산처럼 쌓인 이 스티로폼 더미는 선물용 택배, 식품 포장 등에 쓰인 것들이 대부분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올 설도 쓰레기 문제가 심각하리라 이미 예측됐던 상황이다. 정부와 지자체가 연휴 전부터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지만, 뚜렷한 정책도 대책도 없는 만큼 가시적 성과는 크지 않다.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용인시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재활용 쓰레기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용인시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재활용 쓰레기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설 연휴가 끝난 25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공공재활용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스티로폼 분류 작업을 하고 있다. 2023.1.25/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newskij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