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우도환·김지연·차학연, MBC 새 드라마 '조선변호사' 캐스팅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2022-08-24 09:18 송고
사진제공=키이스트(우도환), 킹콩 by 스타쉽(김지연), 피프티원케이(차학연)
사진제공=키이스트(우도환), 킹콩 by 스타쉽(김지연), 피프티원케이(차학연)
배우 우도환과 김지연(보나), 차학연이 MBC 새 드라마 '조선변호사'에 캐스팅됐다. 

24일 '조선변호사'(극본 최진영/연출 김승호, 이한준) 측에 따르면 우도환, 김지연, 차학연이 퓨전 사극 '조선변호사'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조선변호사'는 부모를 죽게 한 원수에게 재판으로 복수하는 외지부(조선시대의 변호사 역)의 이야기로, 시작은 복수였으나 점차 백성을 위하는 진짜 변호사가 되어 가는 주인공의 성장 스토리를 담는다. 

우도환은 드라마 '구해줘'와 '매드독'으로 라이징 스타로 떠올랐으며 '나의 나라' '더 킹: 영원의 군주'를 통해 주연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다. 우도환은 '조선변호사'에서 마성의 매력을 지닌 외지부 강한수로 분한다. 

이외에도 '스물다섯 스물하나'로 캐릭터 소화력을 뽐낸 김지연은 나라와 백성을 진심으로 생각하는 공주 이연주 역을 맡는다. 이연주는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지내다 이룰 수 없는 사랑을 마주하는 비운의 여인이다.

'마인' '배드 앤 크레이지' 등의 작품을 통해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은 차학연은 극 중 조선 최고 명문가의 삼대독자이자 한성부의 판관 유지선 역을 소화한다. 유지선은 공정한 판결을 위해 노력하는 인물이다.
 
한편 '조선변호사'는 캐스팅을 마친 후 곧 촬영에 들어간다. 



ahneunjae95@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