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가난한 사랑노래’ ‘농무’ 원로 시인 신경림 별세

2024/05/22 16:23 송고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 병원 장례식장에 시집 '농무', '가난한 사랑노래' 등을 쓴 문단의 원로 故 신경림 시인의 빈소가 마련돼 있다. 고인은 1955년 문학예술 '갈대', '묘비' 등의 작품이 추천돼 등단 후 농민과 서민 등 기층 민중의 고달픔을 따뜻하고 잔잔한 감정으로 달래는 시들로 오랜 시간 사랑받아온 한국의 대표 시인 중 한명이다. 2024.5.22/뉴스1 kwangshinQQ@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날씨ㆍ재해] 5월 중순 맞아?...강원 산간, 대설특보 속 40cm 넘는 눈
  • [사회일반] '알록달록' 도심 물들인 2024 연등행렬
  • [사회일반] 비 와도 '함박웃음'…실내서 만끽한 어린이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