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무대인생 60년' 故 오현경 발인

2024/03/05 08:53 송고   

(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5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 장례식장에서 원로배우 故 오현경의 발인식이 엄수되고 있다. 오현경은 지난 1일 오전 김포의 한 요양원에서 뇌출혈 투병 끝에 향년 87세로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1955년 연극 '사육신'에 출연한 뒤 60여 년 넘게 무대를 지켜온 연극계 거목이다. 고인은 이날 9시 대한민국연극인장으로 영결식 및 노제를 치른 뒤 장지가 마련된 천안 논산으로 떠난다. 2024.3.5/뉴스1 presy@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