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의료대란에는 응급·중증환자 치료에 집중을'

2024/02/29 11:06 송고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한국환자단체협의회 회원들이 29일 서울 중구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전공의 집단행동으로 인한 응급·중증환자 피해 재발 방지를 위한 인권위 진정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전공의 집단행동 등으로 의료대란 발생시 수련병원의 외래 진료와 경증환자 진료를 제한하고 중증환자와 응급환자 치료에 집중하는 비상진료 체계를 법제화할 것을 촉구했다. 2024.2.29/뉴스1 phonalis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