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외교사절단 맞이하던 '덕수궁 돈덕전'

2023/09/25 15:02 송고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5일 서울 중구 덕수궁 돈덕전에서 관계자들이 외부를 둘러보고 있다. 돈덕전은 고종의 즉위 40주년 기념 행사장으로 사용하기 위해 건립됐고, 이후에는 외교를 위한 영빈관, 알현관 등으로 쓰였다. 오는 26일부터 관람 가능하며 관람료는 무료다. 2023.9.25/뉴스1 kimkim@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의료] “의사없어 수술 취소라네요...” 의료 대란 현실화
  • [국회ㆍ정당] 여야 정치권 서울 주요 역사 등에서 설 연휴 귀성 인사
  • [대통령실ㆍ총리실] 尹 대통령, 한동훈과 나란히 서천 화재 현장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