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11차 변론 입장하는 헌법재판관들

2017/02/07 10:40 송고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을 비롯한 재판관들이 7일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대심판정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제11차 공개변론에서 재판정에 입장하고 있다. 헌법재판소는 이날 박 대통령 측이 추가로 신청한 증인들과 각종 증거의 채택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여 앞으로 남은 탄핵심판 일정의 방향에 귀추가 쏠리고 있다. 2017.2.7/뉴스1 kkorazi@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영화]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코로나를 넘어 축제로 부활
  • [국방ㆍ외교] 최초로 해병대 1사단서 개최한 국군의날 기념식
  • [날씨ㆍ재해]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추분’...미세먼지 '좋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