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순창 찾은 김관영 전북지사 “지속가능한 발전 위해 도 차원서 적극 지원”

순창 군민들, 섬진강·용궐산 교통문제 해결 주문
“순창, 발전할 충분한 조건 갖춰…도, 적극 지원 나서겠다”

(순창=뉴스1) 유승훈 기자 | 2024-06-11 16:06 송고
11일 순창군을 방문한 김관영 전북자치도지사가 순창 향토회관에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2024.6.11.(순창군 제공)/뉴스1  
11일 순창군을 방문한 김관영 전북자치도지사가 순창 향토회관에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2024.6.11.(순창군 제공)/뉴스1  

김관영 전북자치도지사가 지속 가능한 순창의 발전을 위해 도 차원의 적극적 지원을 강조했다.

김 지사는 11일 순창군을 방문해 ‘민생으로 한 걸음, 행복으로 만 걸음’이란 주제로 군민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장의 생생한 민심을 듣기 위해 순창을 찾은 김 지사는 먼저 순창군의회, 지역 언론과 자리를 함께하며 지역의 애로·건의사항을 청취했다.

향토회관으로 자리를 옮긴 김 지사는 500여명의 순창군민과 함께 도정을 공유하며 군정과 도정의 상생발전을 모색했다.

김 지사는 ‘함께 도전하면 함께 성공할 수 있다’는 의미의 ‘도전경성’ 정신을 설명한 후 군민들로부터 다양하고 솔직한 의견을 들었다.
군민들은 순창의 새로운 명소로 급부상 중인 섬진강·용궐산을 언급하며 관광객과 주민들의 교통문제 해결을 주문했다. 이어 △섬진강 장군목 생태관광지 도로개설 사업 지원 △외국인 계절근로자 출입국관리법 특례 발굴 △농촌유학 활성화 △지역의 특색 있는 인구소멸 대책 확대지원 등을 건의했다. 그러면서 상생발전을 향한 도지사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군민과의 대화를 마친 김 지사는 다문화 가정과 결혼이주 여성의 정착을 지원하는 순창군 가족센터를 방문해 프로그램 참여자와 시설 직원들을 격려했다. 프랑스 자수, 이중 언어 학습, 외국 전통음식 만들기 등의 프로그램을 체험하기도 했다.

또 오일장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순창전통시장을 찾아 직접 장을 보며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격려했다. 순창군 사회단체장들과는 만찬을 함께 하며 지역의 여러 현안을 놓고 허심탄회하게 소통했다.

최영일 순창군수는 김 지사와 모든 일정을 함께하며 “순창의 특색을 살린 미래 지속 가능한 사업 발굴을 위해 전북자치도의 아낌없는 지원과 관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동부권 개발사업의 관광·식품 분야, 전원마을 500호 조성, 농촌 유학, 청년종자통장, 아동행복수당, 대학생 생활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아낌없는 지원과 관심을 가져달라”고 건의했다.

김관영 도지사는 “순창은 섬진강과 용궐산 같은 천혜의 자연 자원과 발효식품 등 발전할 수 있는 충분한 조건을 갖추고 있다”면서 “인구 감소와 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전북특별자치도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답했다.


9125i14@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