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하루 두 번 붙잡힌 빈집털이범…2차례 무단 침입 시도 20대 긴급 체포

침입 미수 혐의로 체포…경찰, 구속 영장 신청 예정

(서울=뉴스1) 김예원 기자 | 2024-06-11 14:04 송고
© News1 DB
© News1 DB

같은 날 연속으로 다른 사람의 집에 침입을 시도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혜화경찰서는 침입 미수 혐의를 받는 A 씨를 10일 긴급 체포했다. A 씨는 지난 10일 새벽 1시와 오후 10시쯤 서울 종로구의 빌라 2곳에 무단 침입을 시도한 혐의를 받는다.
첫 침입 시도 직후 경찰에 임의동행됐던 A 씨는 창문을 실제로 열진 않았다며 범행을 부인해 풀려났다. 하지만 9시간여 뒤에 인근 다른 빌라에서도 창문을 통한 침입을 시도하면서 경찰에 덜미가 잡혔다.

유사한 범행 수법,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범인을 특정한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조만간 구속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kimyewo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