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증평군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정주여건 개선 나서

국비 231억원 확보 5년간 총 386억원 투입

(증평=뉴스1) 엄기찬 기자 | 2024-06-11 10:37 송고
농촌협약 사업 농촌공간 전략 계획도.(증평군 제공)/뉴스1

충북 증평군은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2024년 농촌협약' 대상지에 선정돼 국비 231억 원을 확보했다고 11일 밝혔다.

농촌협약은 농식품부와 지자체가 협약을 통해 정주 여건 개선과 경제 활력 제고 등을 목표로 지역이 수립한 계획을 이행하는 국비 지원 사업이다.
증평군은 2025년부터 2029년까지 5년간 205년간 국비 231억 원과 도비, 군비를 포함해 모두 386억 원을 들여 마을 단위 정주 여건을 개선해 읍면 격차 해소에 나선다.

증평읍에는 구도심 활성화를 위한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의 하나로 증평활력충전소를 건립해 복지, 문화, 건강 등의 생활 서비스 전달 기능을 강화한다.

농촌공간 정비사업으로 축사(폐축사 포함)를 정비하고 공원 조성, 산책로 정비 등 재생사업을 추진해 정주 여건도 개선한다.  
도안면은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을 벌여 노후 주택을 정비하고, 생활인프라와 편의시설을 개선·확충해 주민 불편을 해소한다.

증평군 관계자는 "20분 정주생활권인 증평군의 특성과 잠재력을 극대화하고, 구도심 활성화와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한 지역 맞춤형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sedam_0815@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