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인텔, 이스라엘 남부 공장 34조원 확장 계획 중단"

인텔 중단 여부 확인 안해…"프로젝트 일정 변화"

(서울=뉴스1) 신기림 기자 | 2024-06-11 10:46 송고
인텔 로고. 2023.03.06/뉴스1 © 로이터=뉴스1
인텔 로고. 2023.03.06/뉴스1 © 로이터=뉴스1

미국 반도체 인텔이 이스라엘에서 250억달러를 투자하는 공장 확장계획을 중단했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10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인텔은 이스라엘 남부 키르야트 가트 공장에서 진행 중인 250억달러(약 34조원) 규모의 확장 계획을 중단하고 있다.
이스라엘 정부는 지난 12월 인텔에 32억 달러의 보조금을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인텔은 AFP의 확인 요청에 대해 다음 단계에 대한 중단 이유를 밝히지 않았으며 가자 지구에서 진행 중인 하마스와의 분쟁과도 관련이 없다고만 확인했다. 변화하는 일정에 맞춰 대규모 프로젝트를 조정해야 할 필요성만 언급했다.

인텔은 성명에서 "대규모 프로젝트를 관리하는 것은 종종 변화하는 일정에 적응하는 것을 포함한다"며 "우리 결정은 비즈니스 조건, 시장 역학 및 책임감 있는 자본 관리를 기반한다"고 설명했다.
로이터 통신은 이스라엘 금융 뉴스 웹사이트 칼칼리스트의 보도를 인용하며 공장 확장계획 중단가능성을 언급했고 인텔이 관련 보도를 인정하거나 부인하지도 않았다고 전했다.

로이터에 따르면 인텔은 이스라엘에 4개의 개발 및 생산 공장을 운영한다. 여기에는 키르야트 가트에 위치한 제조 공장인 팹28이 포함되는데, 이 공장에서 인텔 7 또는 10나노미터 칩이 생산된다.

계획된 팹38 공장은 2028년에 가동을 시작해 2035년까지 운영될 예정이었다. 자산 기준 이스라엘 공장은 미국과 아일랜드에 이어 3번째로 규모가 크다. 인텔은 이스라엘에서 약 1만2000명 직원을 고용중이다.


shinkiri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