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AI로 통학로 안전 확보"… 용인시 '영상 표출' 안내전광판 설치

시야 확보 어려운 우회전 차량에 보행자 '주의' 경고

(용인=뉴스1) 김평석 기자 | 2024-06-11 09:25 송고
용마초등학교 인근 용인실내체육관 사거리에 설치된 우회전 안내전광판.(용인시 제공)
용마초등학교 인근 용인실내체육관 사거리에 설치된 우회전 안내전광판.(용인시 제공)

경기 용인특례시가 안전한 학교 통학로 확보를 위해 인공지능(AI) 영상분석 기술 기반 '우회전 안내전광판'을 설치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 전광판 설치 장소는 △용마초 인근 용인실내체육관사거리 △용인초 후문 △용인초 삼거리 △어정초 입구삼거리 △어정사거리 △마북초 정문사거리 △신리초 삼거리 △손곡어린이공원 △한빛초 삼거리 등 총 9곳이다.
이들 9곳은 어린이·학생들의 통학로이거나 운전자의 우회전 시야 확보가 어려운 지역이다.

이번에 설치한 우회전 안내전광판은 도로 우측에서 보행자나 차량이 감지될 경우 보행자 횡단 영상과 주의 문구를 표출한다.

전광판은 특히 문자·픽토그램 이미지로 표현하기 어려운 상황을 현장 영상으로 보여줌으로써 운전자들에게 보다 명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와 교통약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첨단 교통안전시설을 적극 도입해 지속 설치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ad2000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