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환경단체가 서류 조작으로 보조금 횡령'… 익산시, 경찰에 고발

(익산=뉴스1) 장수인 기자 | 2024-06-10 19:00 송고
[자료] 익산시청 전경
[자료] 익산시청 전경

전북자치도 익산시로부터 보조금을 받아 온 환경단체가 서류 조작으로 수천만 원에 달하는 지원금을 빼돌린 정황이 포착돼 경찰에 고발됐다.

익산시는 최근 A 단체를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A 단체는 지난 2020~22년 3년간 환경보전과 지역 발전 연구 등 목적으로 2억원 상당의 보조금을 받았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정산용 서류를 제때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수상히 여긴 익산시는 지난해 상반기에 은행과 국세청 자료를 대조하는 작업을 진행, 6900여만원 상당의 보조금이 제대로 집행되지 않은 사실을 포착했다.

이에 시는 올 4월까지 해당 보조금에 대한 환수 절차에 나섰으나, 환수된 금액은 1500만원 정도에 그쳤다.
익산시 관계자는 "반환 절차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경찰에 고발까지 하게 됐다"며 "자체 감사를 통해 보조금 집행 과정 등에 문제가 있었는지 다각도로 살펴보고 있다"고 말했다.


soooin92@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